2021년09월2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의원 자녀 입시비리 전수조사 '초읽기"돌입

이해찬, "국회의원 자녀 부적절한 논문 제출과 교과 활동 등 입시 관행 전수조사할 것 제안"
등록날짜 [ 2019년09월28일 09시42분 ]

정의당이 국회 의제로 제안한 전수조사에 27일 더불어민주당이 호응하고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도 "거리낄 게 없다"며 찬성 입장을 밝힌 가운데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번 기회에 국회의원 자녀의 납득하기 어렵고 부적절한 논문 제출이나 교과 활동 등 입시 관행에 대해 전수조사할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이에 이인영 원내대표도 "교육 공정성 강화를 위해 국회가 나설 때"라며 "검찰개혁은 검찰대로 임하되 국회는 교육 공정성을 위한 제도 개혁에 나설 수 있어야 한다"고 했다.

그는 이어 "국민 75%가 찬성하는 국회의원 자녀들에 대한 입시 상황을 전수조사하고 제도 개혁의 신뢰성을 제고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며 "그 후 필요하면 고위공직자에 대해서도 대안을 만들어가는 것도 검토해 보겠다"고 강조해 설명했다.

앞서 정의당 심상정 대표도 지난 24일 국회의원과 고위공직자 자녀들에 대한 입시비리 전수조사를 제안한 바 있어 민주당이 함께 보조를 맞출지도 주목된다.

심 대표 제안은 국회의원 자녀들의 경우 '입시비리 검증 특별위원회'를 국회에 설치해 전수조사를 실시하자는 것으로 국회 의결로 감사원에 국회의원을 포함한 고위공직자 자녀 입시비리 감사를 요구하는 방안도 포함되어 있다.

자유한국당 나 원내대표도 전수조사 제안에 이날 원내대책회의 뒤 기자들과 만나 "저는 거리낄 것이 없다고 생각한다. 우리도 찬성한다"고 말했다.

다만 "이것이 '조국 물타기용'으로 사용돼서는 안된다"며 민주당의 의도를 경계하면서 한국당 내에서는 정의당 제안이 있은 지 사흘 후에야 민주당의 호응이 있었던 것은 전날 조 장관이 자택 압수수색 당시 검사와 통화했다는 사실이 논란이 되자 국면전환을 시도하기 위한 것 아니냐고 의심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조국 장관 처 정경심 교수 소환 임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주민, 윤석열 총장과 주광덕 의원의 친분 관계 의혹 제기 (2019-09-28 09:58:00)
김영록 전남지사, 시군의회 의원과 소통 (2019-09-28 09:22:34)
<강대의 칼럼>수은 강항...
수은 강항의 역사적 현장을 직...
‘광주국악상설공연’, 시립예...
광주역사민속박물관, 호남 역사...
광주시, ‘2021 북구민의 날’ ...
문화가 있는 날, ‘으뜸전남튜...
무안국제공항 전남 서남권 중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