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1월27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사설ㆍ칼럼 > e -독자칼럼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독자기고>자살, 예방할 수 있다!

미리 감지해 자살로 이어지지 않도록 전문기관이나 상담자에게 연계해 직접적인 도움 줘야!!
등록날짜 [ 2021년09월06일 13시18분 ]

2003년 세계보건기구와 국제 자살예방협회에서 매년 9월 10일을 ‘세계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여 생명의 소중함과 ‘자살’의 심각성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다.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행복지수는 최하위, 자살사망률은 1위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으며 특히나 요즘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사회활동이 위축되고 감염 우려에 대한 불안과 스트레스로 국민들의 마음건강에 빨간불이 켜지고 있다.


통계청 발표에 의하면 우리나라 국민의 2019년 인구 10만명 당 자살사망자는 26.9명, 교통사고 사망자는 10만명 당 6.5명인 것으로, 교통사고 사망자 보다 자살사망자의 수가 약 4배 이상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자살 요인은 개인적·사회적·경제적인 요인 등 한가지로 단정 지을 수 없이 매우 복합적으로 나타나게 된다. 우울감이나 자존감 하락, 가족이나 대인관계, 경제적인 문제나 신체적 손상 등의 원인이 있을 수 있으며 음주나 약 복용 등이 동반될 때 자살사고는 10배까지 증가하게 된다.


이러한 자살은 자기 자신뿐만 아니라 타인에게까지 치명적인 영향을 주게 된다. 대부분의 자살시도자는 자살하기 전에 90% 이상이 신호를 보낸다.


“죽고 싶다”, “이렇게 살아서 뭐 하나?”, “그동안 고마웠어.” 등 언어적인 신호와 멍한 표정을 자주 짓고 자기를 비하하거나 감정조절을 못 하는 등 평소와 다른 행동을 하거나 이별이나 사별 등 상실 경험과 경제적 어려움 등 과도한 스트레스 상황들로 인해 이처럼 자살 위험신호를 보내는데, 주변에서 알아차리는 경우는 겨우 20%에 불과하다고 한다.


주변의 위험신호를 알아차리기만 해도 자살로 생을 마감하는 사람들의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을 텐데...  그러기 위해서는 우리의 관심이 절실하다.


주변의 사람들에게 관심을 두는 것!! 공감적인 대화를 통해 상대방의 마음의 문을 열어야 한다. 변화와 위험신호가 감지되었다면 “지금, 자살을 생각을 하는 거야?”라는 직접적인 질문을 통해 상대방의 자살 생각을 줄이고 자살로 이어지지 않도록 전문기관이나 상담자에게 연계하여 직접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지금에도 어떤 이는 자살을 생각하거나 삶을 포기하는 선택을 할 수도 있다. 우리는 모두 위로와 지지로 주변의 사람들을 응원해 주고, 관심과 공감으로 나와 가족과 이웃의 소중한 생명을 지켜주는 생명 지킴이가 되어야 한다.


“자살”을 뒤집으면 “살자”가 된다. 모든 사람이 행복하게 잘 사는 세상이 되길 소망해 본다.


<편집자 주>

'세계자살예방의 날’은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자살예방협회(IASP)가 전 세계 여러 나라와 함께 자살문제 예방과 대책을 마련하고 이에 대한 공동의 노력과 정보를 공유하고자 2003년 9월 10일을 '세계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고, 2004년 9월 10일 제1회 세계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을 가졌다. 

우리나라의 자살률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에서 가장 높은 것은 물론 국내 사망 원인에서도 자살이 암, 심혈관질환, 뇌혈관질환 등과 함께 상위를 기록하고 있다.

정부는 2011년 3월 30일 자살에 대한 위해성과 심각성을 인식하고 국가적 차원의 책무와 예방정책 등의 사항을 규정함으로써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자는 취지에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법률'을 제정,시행하였다.

그리고 '세계자살예방의 날'과 같은 매년 9월 10일을 '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고, 이날로부터 1주일을 '자살예방주간'으로 지정하여 자살예방과 교육 및 홍보를 위한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네이버 지식백과] 세계자살예방의 날 (시사상식사전, pmg 지식엔진연구소)

올려 0 내려 0
김주현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기고] 위드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자!
<독자기고>디지털 성범죄, 인식의 변화가 필요하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선주 칼럼] ‘강급제묘비-상석’ 파묘의 진실은? (2021-09-19 09:43:45)
<기고문>하인리히법칙과 영암군의 코로나19 방역 (2021-03-23 09:03:56)
광주 남구, 민선 7기 공립 스마...
광주시교육청, 광주 특성화고 ...
영광군, ‘인플루언서’ 초청 ...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최...
광주시, 전기승용차 보조금 추...
이용섭 광주시장, ‘더 크고 더...
전남도, ‘국산김치 사용인증업...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