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1월2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특별 방역 대책 상황실 지속 운영

폭염·장마철 대비 해 여름철 가축질병 방역관리 대책 추진
등록날짜 [ 2022년07월04일 11시46분 ]
 광주광역시는 7월부터 8월까지 여름철에 많이 발생하는 가축질병을 예방하고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여름철 가축방역 관리 대책’을 추진한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올해 여름 평균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아 폭염과 집중호우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무더위 지속 시 가축의 고온 스트레스로 인한 사료 섭취 감소, 면역력 저하로 인해 호흡기 및 소화기 질병이 발생하기 쉽고, 심하면 폐사로 이어질 수 있다.
 
장마 후 생긴 물웅덩이 등에 모기 서식이 증가해 모기 매개성 질병인 소아까바네병, 소 유행열, 돼지 일본뇌염이 발생할 수 있으며 침수로 인해 탄저, 기종저 등 토양 유래의 질병도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 
 
이에, 광주시는 이번 대책 기간에는 기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운영해온 가축전염병 특별방역대책상황실 지속 운영해 의심축 조기 신고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먼저, 주 1회 축산농가 소독을 지원하고, 여름철 가축방역 요령 지도·홍보를 실시한다.
또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차량, 사람 등으로 인한 농장 내 바이러스 유입을 차단하고, 돼지농가 방역시설 설치 의무화에 따라 방역인프라 사업 등도 추진한다. 
 
폭염피해 최소화를 위해 축사환풍기 설치와 고온스트레스완화제를 지원하고, 재해로 피해를 본 축산농가 경영안정을 위해 가축재해보험의 농업인 부담분일부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보건환경연구원에서는 동물의료지원반을 편성해 축산농가 요청 시 여름철 재난으로 피해입은 축산농가를 방문해 긴급의료지원을 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광주시는 여름철 발생할 수 있는 가축전염병인 소 아까바네병, 소 유행열, 돼지 일본뇌염, 탄저, 기종저 등을 예방하기 위해 53만두 분량의 예방약품을 적기에 배부했다. 
 
김현중 시 생명농업과장은 “축산농가에서 여름철 소독, 예방접종을 철저히 하는 등 여름철 방역관리 요령을 숙지하고 가축전염병 발생이 의심될 때는 신속히 가축방역기관에 신고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조이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 관내 대학과 재난안전 전문인재 양성
광주시, 불법의료행위 및 약사법위반 등 적발
광주시, 불법의료행위 및 약사법위반 등 적발
광주시, 영상·영화산업 생태계 지원 사업 조성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불법의료행위 및 약사법위반 등 적발 (2022-07-05 09:38:34)
광주 남구, 한국보건의료인 국가시험원 호남지사 입주 (2022-07-04 11:42:25)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독...
장성군, ‘농업인 한마음대회’...
광주 남구, ‘겨울 한파’ 독거...
영광군, 단주 공공 임대(행복 ...
나주시, ‘쓰레기 종량제 봉투 ...
전남도, 논이모작 직불금 219억...
광주 서구, ‘여성친화도시 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