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1월2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22년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 11개 신규 과제 추진 합의

첨단 반도체 특화 단지 공동 조성 등 11개 신규 협력 과제 발굴
등록날짜 [ 2022년07월29일 06시49분 ]
 전라남도와 광주시는 28일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김영록 도지사와 강기정 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를 열어 광주·전남 대번영 시대를 위한 첨단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등 11개 신규과제를 추진을 합의했다.
 
새롭게 발굴된 신규과제는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광주·전남 첨단의료복합단지 조성 ▲서남권원자력의학원 건립 ▲광주·전남 특별지방자치단체 설립 추진 ▲광주·전남 광역철도 건설 ▲광주·전남 고속도로 건설 ▲전남 국립 의과대학 설립 유치 ▲광주+전남 연계 에너지신산업 협력 확대 ▲탄소중립·에너지대전환 기후동맹 선언 등 총 11건이다. 
 
민선8기 광주·전남 상생 1호 협력사업인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를 시·도 접경지에 1천만㎡ 규모로 조성해 광주·전남에 첨단 반도체 기업을 유치하고 반도체 핵심 인재양성에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광주 디지털헬스케어’와 ‘전남 면역치료’의 시너지 창출로 국가적 미래산업을 견인할 광주·전남 첨단의료복합단지 조성 및 서남권원자력의학원 건립을 위해 실무특별전담팀(TF)을 구성하고 용역 등을 협의·추진해나가기로 했다.
 
초광역 경제공동체 구축을 통해 광주·전남 특별지방자치단체 설립을 추진, 광주·전남이 새로운 국가 발전축으로서 대한민국 균형발전의 중심지로 우뚝 서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광주∼나주·광주∼화순 간 광역철도, 광주를 중심으로 한 순환교통망 구축, 광주∼완도 간·광주∼고흥 간·광주∼영암∼진도 간 고속도로 구축으로 시·도민의 교통 편익 증진과 함께 지역균형발전 촉진을 위해 함께 협력한다.
 
200만 전남도민의 염원이자 17개 시·도 중 유일하게 의대가 없는 전남에 지역공공의료 사령탑 역할을 할 국립 의과대학을 조속히 설립하도록 광주·전남이 공동으로 유치 활동을 펼치는 데도 뜻을 모았다.
 
또한 광주·전남 연구 인프라를 활용해 분산에너지 및 직류산업을 육성하고 광주·전남 탄소중립·에너지 대전환 기후동맹을 선언키로 하고, 이를 위해 협력한다.
 
쌀을 활용한 가공품 개발 등 광주·전남 쌀 소비촉진에 함께 노력하고, 관광인프라를 연계한 관광프로그램 공동운영으로 관광 브랜딩 사업을 협력하면서 추진해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이번 상정된 총 37건(신규 11건․추진 중 과제 26건)의 공동협력과제는 지난 14일, 두 시․도 실국장으로 구성된 실무위원회 회의를 통해 시도 간 의견을 조율하고 보완하는 등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이날 확정됐다. 앞으로 양 시․도는 이날 논의된 협력과제가 시․도민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도록 지속해서 소통·협력하고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이번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에선 혁신도시 발전기금 조성, 광주 군공항 이전 등 현안 문제에 대한 논의로 진전을 이뤘다.
 
전남도지사와 광주시장, 나주시장은 혁신도시 공동발전기금을 조성키로 약속했다. 2006년 나주 지역 혁신도시가 전국 유일의 시·도 공동 혁신도시로 선정된 후 같은 해 전남도지사, 광주시장, 나주시장은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지방세를 재원으로 혁신도시 발전기금으로 조성키로 약속했다. 이후 2019년 혁신도시 발전기금 조성 및 복합혁신센터 건립에 관한 합의를 통해 국책 연구기관에 공동 용역을 시행했으나, 발전기금 조성 규모 등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이에 올해 5월 21일 3개 지자체장 후보가 만나 ‘광주·전남·빛가람혁신도시 상생발전협약식’을 갖고 산업·교통·환경 분야의 주요 상생과제를 실무적으로 협의·추진할 것을 천명하면서 지속해서 협의해왔다.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가 끝난 직후 김영록 지사와 강기정 시장, 윤병태 시장은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발전기금 조성을 위해 나주시가 연 50억 원의 발전기금을 출연하고, 성과확산계정과 혁신도시육성계정을 두기로 하는 등 통 큰 결단으로 합의점에 도달했다.
 
앞으로 조성될 이 기금은 공동혁신도시, 광주, 전남의 균형발전과 상생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 군 공항 이전 문제는 이전지역 지원대책 마련 등 범정부협의체의 실질적 운영을 촉구하고, 현행법에 따른 절차 진행과 특별법 제정 등 투트랙 전략 추진에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이전지역 주민 수용성 제고를 위해 군 공항의 면적 조정 및 완충지역 확대, 훈련기능 조정을 국방부에 공동 촉구하기로 했다.
 
화순 동복댐은 낙후된 주민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양 시․도가 정비사업의 원활한 추진에 협력하기로 했다.  
 
김영록 지사는 “지난 16년간 표류됐던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발전기금 문제가 이번 상생발전위원회를 계기로 큰 진전을 이뤄냈다”며 “이 자리를 통해 광주·전남의 단합된 힘과 저력으로 ‘위대한 광주·전남’을 다시 세우고, 광주와 전남이 역사적인 대도약과 공동번영을 함께 이루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기정 시장은 “광주와 전남은 하나의 공동운명체로, 상생의 핵심은 이익을 서로 공유하는 것”이라며 “그동안 해결하지 못한 현안사업은 지속적인 논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제시하고,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과 같은 초광역 협력 사업 추진을 통해 수도권 집중과 지방소멸에 대응하는 광주․전남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전남도, 공공데이터 활용 ‘전지훈련 정보제공 웹페이지’ 공모 대상
김영록 전남도지사, 국민의 힘에 현안 지원 강력 건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라남도의회,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촉구 성명 발표 (2022-07-30 07:02:30)
전남도의회 보건복지환경위,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현장 방문 (2022-07-29 06:30:46)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독...
장성군, ‘농업인 한마음대회’...
광주 남구, ‘겨울 한파’ 독거...
영광군, 단주 공공 임대(행복 ...
나주시, ‘쓰레기 종량제 봉투 ...
전남도, 논이모작 직불금 219억...
광주 서구, ‘여성친화도시 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