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3월25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기후환경국, 공직자 연구 모임 운영

사례 연구 ·발상 전환으로 수질개선·탄소중립도시모델 등 제시
등록날짜 [ 2022년11월29일 11시04분 ]
 광주광역시 기후환경국이 올 한해도 지역 환경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행정을 추진하면서 공직자 연구모임을 통해 선제 대응에 머리를 맞대고 있다.
 
먼저, 올해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사례로 선발된 ‘37년간 지속된 북구 신안교 주변 악취 문제 해결(수질개선과)’은 오랜 기간 악취발생원인 하수시설 이전을 위해 노력해왔지만 구조물 안전문제, 사업비 과다 등으로 실행되지 못하던 것을 다양한 사례연구와 발상의 전환을 통해 적은 사업비가 들어가는 해결 방안을 마련했다.
 
이 해결 방안에 따라 내년에는 기존 검토된 하수시설 이전비용 206억원에 비해 195억원의 예산을 절감한 11억원을 투입해 악취 밀폐 구조물과 저감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탄소중립도시 조성 등 환경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3개 부서가 전문가들과 함께 연구과제를 진행한 ‘공직자 연구모임’도 다양한 아이디어를 도출했다.
 
이 가운데 기후환경정책과와 수질개선과는 한국수자원공사 등 전문가와 함께 ‘상수 원수를 활용한 건물 수열에너지 적용’ 연구모임을 결성해 ‘2022년 공직자 연구모임 성과물 심사’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사계절 온도가 일정한 광역상수를 활용해 인근 건물에 수열에너지를 공급함으로서 연료・전기사용량 절감, 온실가스 발생량을 낮추는 사업으로, 광주시는 앞으로 중앙부처의 공모사업 등을 통해 사업화할 계획이다.
 
수질개선과는 광주환경공단과 함께 추진한 ‘공공하수처리시설 방류수 총질소(T-N) 저감방안 연구’에서 하수처리장 생물반응조의 담체스크린 제거 등 시설 운영 개선을 통해 방류수 수질을 개선하는 방안을 제시해 내년에 9억6000만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자원순환과는 매년 늘어나고 있는 커피찌꺼기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커피박 재활용 환・생 스토어 기반 마련’ 연구모임을 운영해 커피박 수거・재활용 거점을 조성하고, 퇴비화한 커피박을 농가에 공급하는 방식으로 폐기물 처리량 감축과 일자리 창출 방안을 마련했다.
 
송용수 시 기후환경국장은 “앞으로도 환경 현안 해결을 위해 고민하고 연구하며 광주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송은숙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 마한 학술회의 개최
강기정‧홍준표 시장, 광주시청서 달빛동맹 강화 협약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서구 치평동 아파트 ‘수압조절 100% 달성’결의 (2022-11-29 11:12:13)
장성군, 상수원 저수율 미달로 물 아껴 쓰기 ‘총력’ (2022-11-29 10:58:58)
광주 남구, ‘효천문화복합 커...
광주동부교육지원청, ‘2023학...
영광군, 역사·문화·자연 명소...
‘영광형 K-드론 일자리 창출 ...
나주시, 액화수소충전소 설치사...
강기정 광주시장-송갑석 의원 ...
전남도, 대형 여행 기업과 업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