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1월30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교육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빛고을초 학생들의 편지 제안, 광주천 돌계단 정비 '화제'

개선 방안 관계 기관에 제안...지역사회 불편 해소 위한 빛고을초 학생 프로젝트
등록날짜 [ 2023년10월03일 14시33분 ]
 빛고을초 학생들이 지역사회 불편 해소를 위해 직접 실천하는 모습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빛고을초에 따르면 학생들은 학교 앞 광주천을 사람들이 안전하게 건널 수 있도록 개선방안을 관계기관에 제안했고, 이를 통해 돌계단이 정비될 수 있었다.
 
빛고을초 앞 광주천을 건너기 위해서는 징검다리를 통해야만 하는데, 징검다리까지 뻗어있는 돌계단의 높이가 제각각인 까닭에 노약자뿐만 아니라 일반 성인들까지 많은 불편함을 느끼고 있었다. 
 
지난 6월 빛고을초 4학년 1반 학생들은 시청 답사를 위해 광주천을 다녀오다 이러한 불편을 알게 됐다. 학생들은 수업과 연계해 친구, 가족, 시민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고, 그 결과 실제로 대다수의 사람들이 광주천을 건너는 데에 불편을 느끼고 있었다.
 
학생들은 아이디어를 모아 돌계단 손잡이 설치를 요청하기로 하고, 해당 내용을 편지에 담아 광주시의회와 광주시청에 보냈다. 
 
학생들의 편지를 받은 명진 시의원은 광주시청 관계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유속의 흐름을 방해할 가능성이 있는 손잡이 설치 대신 돌계단 사이 보조계단 설치로 정비 방법을 결정했고 지난 9월 정비가 완료됐다. 
 
빛고을초 김사랑, 박정현 학생은 "명진 시의원님과 시청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 덕분에 사람들이 안전하게 광주천을 건널 수 있게 됐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정채윤 학생은 "손잡이가 생겼다면 더 좋았겠지만, 보조계단으로도 편하게 내려갈 수 있게 돼 뿌듯하다"고 전했다. 
 
이해중 지도 교사는 “학생들이 계단에 '안전한 생활'이란 이름을 붙이고 지역사회의 또 다른 변화를 위해 주변을 살피고 있다”며 “더욱 많은 학생들이 지역사회 문제를 직접 해결해보는 뜻깊은 경험을 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빛고을초 최미영 교장은 "마을과 학교 주변의 문제를 찾아 관계기관과 소통하며 직접 해결해 나가는 과정에서 학생들은 사회 공감 능력, 민주적인 의사소통 역량 등 성숙한 시민의식을 키워갈 수 있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데이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이조이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교육청, 조숙경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수 초청 특강
광주시교육청, 2023 광주 진로·직업체험 한마당 개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교육청, 조숙경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수 초청 특강 (2023-10-03 14:38:42)
광주푸른꿈창작학교, ‘찾아가는 기후 미디어 액션’ 홍보 (2023-09-29 10:31:12)
장성군 여성단체협회원 ‘사랑...
순천시, ‘2023년 상생·협력 ...
광주시교육청, 2023 하반기 위(...
영광군, 도로부지내 사유지 부...
광주 남구, 12월 ‘양림&크리스...
광주사직공원, ‘사직 빛의 숲...
광주시, ‘문화예술 보조‧...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