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7월2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노인성질환 임상실증 인공지능플랫폼 개발

노인성 질환 조기 진단·예방기술 개발…바이오헬스산업 선도 기대
등록날짜 [ 2024년07월04일 10시22분 ]
 광주시가 인공지능(AI)을 활용한 퇴행성 뇌질환 대상 임상실증 플랫폼 개발을 추진한다.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바이오산업기술개발 사업’에 최종 선정돼 오는 2028년까지 총 118억원(국비 95억원)을 투입, 퇴행성 뇌질환 대상 임상실증 인공지능(AI)플랫폼을 구축한다.

 
현재 광주·전남지역은 노령인구 전국 1위로, 고령화에 따른 노인성 질환이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관련 의료기술 개발이 시급한 상황이지만, 많은 기업들이 긴 시간과 많은 비용이 소요되는 임상시험의 문턱에서 좌초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이에 광주시는 조선대학교 산학협력단(가드코호트연구단)이 구축한 약 2만명의 ‘아시아 최대 규모 지역기반 멀티 치매 코호트’를 활용해 ▲임상실증 맞춤형 대상자 선별 인공지능(AI)플랫폼 ▲원격 임상시험 모니터링 시스템 ▲인공지능(AI)기반 가상·합성 대조군 모델 등을 개발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인공지능(AI)플랫폼 구축을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기기 등을 활용한 노인성 질환의 조기진단·예방을 이끌고 지역 바이오헬스산업 활성화 등 관련 산업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용승 인공지능산업실장은 “전국 최초의 노인성질환 대상 임상실증 플랫폼 개발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지역 어르신의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광주가 인공지능(AI)기반 임상실증 거점도시가 될 수 있는 기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데이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송은숙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 호남 최대 ‘빛고을핸드메이드페어’ 개최
광주시 “먹는샘물 차에 두고 마시지 마세요”
광주시, 2024년 하반기 승진인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먹는샘물 차에 두고 마시지 마세요” (2024-07-04 10:28:31)
장성군, 고향사랑기부 인증 이벤트 (2024-07-04 10:19:03)
광주시교육청, ‘기자와 함께, ...
장성군, 하반기 소상공인 지원...
광주시 “예술의거리로 예술여...
광주상생체크카드, 9월부터 캐...
광주 남구, ‘숙원 해소‧...
광주시교육청, ‘세계로 미래로...
‘2024 순천문화자원 콘텐츠 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