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7월2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교육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교육청, 독일서 ‘초등교사 해외 수업 교류 프로그램’ 참여

독일 현지 학생·학부모와 토크콘서트 진행…한국 문화 소개도
등록날짜 [ 2024년07월03일 13시32분 ]
 광주지역 초등교사들이 독일교육 삼매경에 빠졌다.
 
3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6월 28일부터 독일에서 ‘초등교사 해외 수업 교류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초등교사들이 6월 30일과 7월 1일 이틀에 걸쳐 독일 비스바덴 한인회 학부모와 튀빙겐대학교 한국학과 대학생과 ‘토크 콘서트’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독일 교육에 대한 현지 학생과 학부모의 생각을 듣고, 우리 교육에 대해 좀 더 깊이 생각해 보고자 마련했다. 
 
먼저 30일에는 비스바덴 한인회 조윤선 회장과 현지 학부모가 참석해 독일 학교의 모습과 학부모 시각으로 보는 독일 교육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조윤선 회장 등은 학생들이 다양한 진로 선택기회를 보장받고, 교사의 교육활동 및 관찰·의견 등이 존중받는 독일의 교육환경에 관해 설명했다.
 
이어 1일 토크콘서트에는 튀빙겐대학교 이유재 교수와 대학생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나라 학제 및 교육과정을 소개하고 한국 문화 공연, 그룬트슐레(초등학교)-김나지움(중, 고등학교)을 거친 현지 학생의 생각을 들었다.

 
광주지역 초등교사들은 학생들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한국 문화를 소개하기 위해 2개월간 준비한 판소리, K-pop & 댄스, 악기 연주, 한국 동요를 선보여 열렬한 호응을 얻었다.
 
이 자리에서 독일 학생들은 학창 시절 자신의 진로를 탐색 및 설계하고, 자기 주도적으로 성장하는 힘을 기를 수 있는 독일 교육의 장점을 설명했다. 
 
비스바덴 조윤선 한인회 회장은 ”독일 교육은 누구나 자신이 하고 싶은 공부를 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며 ”시민교육을 중시하고 굳이 정답을 말하지 않더라도 상대방을 존중하고 생각의 폭을 넓혀가는 교육활동이 이뤄진다“고 전했다.
 
토크 콘서트에 참여한 튀빙겐대학교 빅토리아는 “평소 한국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갖고 K-드라마, K-팝 등을 즐겨왔는데 한국 선생님들과의 만남을 통해 더 많은 것을 알게 됐다”며 “기회가 되면 한국에서 공부하고 싶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데이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이조이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교육청, 자주식 주차장 준공
이정선 광주시교육감, 장마 대비 학교 비탈면·옹벽 안전 점검
광주시교육청, ‘교육과정 설계 전문가’ 양성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정선 광주시교육감, 장마 대비 학교 비탈면·옹벽 안전 점검 (2024-07-04 10:10:30)
광주시교육청, ‘교육과정 설계 전문가’ 양성 (2024-07-02 11:02:04)
광주시교육청, ‘기자와 함께, ...
장성군, 하반기 소상공인 지원...
광주시 “예술의거리로 예술여...
광주상생체크카드, 9월부터 캐...
광주 남구, ‘숙원 해소‧...
광주시교육청, ‘세계로 미래로...
‘2024 순천문화자원 콘텐츠 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