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0월04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108명의 스님, ‘전라도 천년사’ 역사왜곡 문제 제기

[전라도 천년사]를 즉각 폐기하고 시도민들의 추천을 받아 투명하고 공개적으로 전라도의 위상을 다시 세우라
등록날짜 [ 2023년06월05일 11시37분 ]
 죽비를 든 108명의 스님들이 전라남도 의회 브리핑룸에서 [전라도 천년사]에 숨어 있는 일본의 지명을 문제 삼았다.
 
 도명스님(가야문화진흥원장), 명안스님(여래종 총무원장), 범상스님, 법장스님(삼보조계종 종정대행), 지정스님(고녕가야선양회), 진관스님(대종사) 등 각 종단을 대표하여 [전라도 천년사]를 즉각 폐기하고 시도민들의 추천을 받아 투명하고 공개적으로 전라도의 위상을 다시 세우라고 주장하였다.
 한편, [전라도 천년사]가 식민사관으로 왜곡되어 있다며 폐기를 주장하는 ‘전라도오천년사바로잡기500만전라도민연대(상임집행위원장 박형준, 이하 전라도민연대)’는 ‘[전라도 천년사]가 시도민들의 자긍심을 고취시키며 시도민들이 이룩한 자랑스러운 역사를 바로 쓰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역사바로세우기불교연대‘의 성명을 환영하였다.
 
 이후 두 단체는 자리를 옮겨 [전라도 천년사] 폐기를 향한 향후 일정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하였다. 이 자리에서는 전라도민연대 황영남 사무처장의 경과보고와 양경님 전북집행위원장의 인사말에 이어 각계 각층의 연대사 등이 이어졌으며 [전라도 천년사] 문제점을 지적하였다.
 
 [전라도 천년사]는 전라도 정명 천년이되는 2018년부터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3개 지자체가 24억원을 들여 추진한 대형 역사서 편찬사업이다. 역사와 문화, 예술 등 각 분야의 전문가 213명이 집필진으로 참여해 34권 1만3천559쪽에 달하는 전라도 오천년사를 썼다.

선사·고대, 고려, 조선 전기, 조선 후기, 근대, 현대 등 시대별로 전라도의 모든 것을 담았다.  하지만, 일본이 고대 한반도 남부를 지배했다는 ’임나(任那)일본부‘설의 근거로 쓰인 ’일본서기‘ 기술을 차용해 논란이 됐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전라도천년사’ 친일식민사관 쟁점, 국회서 토론회
전남도의회, 역사 오류․왜곡한 ‘전라도 천년사’ 폐기 강력 촉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시, 제68회 현충일 추념식 (2023-06-05 11:52:03)
윤수연·윤시영, ‘2023년 광주시 모범청소년’에 선정으로 시장상 수상 (2023-06-04 10:48:23)
광주시, 귀성객 139만·귀경객 ...
강기정 광주시장, 단기 4356년 ...
윤영덕, 자산 2조원 이상 금융...
김한종 장성군수, 추석 연휴 현...
광주시교육청, 조숙경 한국에너...
빛고을초 학생들의 편지 제안, ...
5·18기록관, ‘1980년 5월 단...
현재접속자